유튜브엔 ‘북한군 개입설’, 댓글엔 ‘가짜 유공자설’ 가장 많았다



국가인권위원회가 지난해 9월 발표한 '온라인 혐오표현 인식조사 2021'에 따르면 국민 10명 중 7명은 뉴스 기사와 악성 댓글에서, 10명 중 5명은 유튜브 등 개인 방송에서 혐오표현을 접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 특히 온라인에서 접한 혐오표현 대상은 주로 사회적 약자로서 여성이 80.4%로 가장 높았고, 다음으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